돈의 신학

  • SALE
지은이 : 필립 굿차일드 | 옮긴이 : 이영훈 | 페이지수 : 352쪽 | 책크기 : 223*152mm
LOADING.....
상품이미지 최대 사이즈
  • 상품이미지 1
  • HMS
  • GOOGLE PLUS
상품 정보 표
ISBN 9788970712901
정 가 20,000
판매가격 18,000 (2,000원 절약)
적립금 1,000원 (구매확정 시 지급)
발행일/출판사 2013년 6월 20일/도서출판 대장간
  • - +
    18,000원 X
총 합계금액 18,000
상품상세 배너
  • 도서상세설명
  • 독자서평/소감
  • 도서문의
  • 배송/묶음/교환/반품

도서상세설명

신용은 부의 창조에서 불가결한 근원이자 모든 정치적 권위의 근원이다. … 진정한 신용은 살과 피의 헌신에서, 그리고 시간, 관심, 헌신의 선물에서만 나온다.

현대 세계에서 돈의 본질과 역할에 관한 이 철학적이고 신학적인 연구는 철학자들과 신학자들 그리고 경제학자들 사이에 굉장한 토론을 발생하게 할 것이다. 돈이 인간의 발명과 통제의 수동적인 대상(교환의 수단이며 가치의 척도)이라는 일반적인 지식과는 대조적으로, 이 책은 세계 경제 속에서의 사회적 대조로서, 그리하여 역동적인 사회적 힘으로서의 돈의 중요성을 탐구한다. 굿차일드는 아담 스미스, 칼 마르크스, 게오르그 지멜과 비교되는 방식으로 돈의 신학을 검토한다.

하지만, 이런 사상가들의 결론과는 대조적으로 굿차일드는 돈이 본질적으로 예비금을 넘어서서 만들어졌으며 동시에 신용과 부채를 만들어 낸다고 제시한다. 돈은 돈의 형태로 된 이자로 상환되어야 하는 부채이기 때문에, 돈의 창조는 부채를 상환하기 위해 수익 증가와 돈의 창조를 증가시키라는 사회적 요구를 부여한다. 이런 악순환은 세계 경제의 확장을 이끌고 있다. 요컨대, 굿차일드는 돈이 약속이고 최고의 가치이며 초월적인 가치이면서 의미나 법이라고 논증한다. 그는 돈이 하나님의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고 논증한다. 비록 원칙적으로는 누구도 돈을 믿지 않는다 해도, 실제로 돈은 지배적인 세계 종교인 셈이다.


서론 5

1부 정치학 41
1장 _ 힘 42
2장 _ 근대성의 종말 61

2부 돈에 관한 논문 99
3장 _ 돈의 생태학 101
4장 _ 돈의 정치학 166
5장 _ 돈의 신학 220

3부 신학 265
6장 _ 형이상학과 신용 266
7장 _ 신용의 가격 298
8장 _ 겸허한 제안: 신용평가 321

결론 339
참고문헌 345


필립 굿차일드 (Philip Goodchild)

노팅엄대학의 신학 및 종교연구학과에서 종교와 철학을 가르치는 교수이며 듀크대학출판사가 발행하는 "새로운 견해: 종교, 정치학, 존재론 시리즈"의 공동편집자이다.

저서로는 『자본주의와 종교: 경건의 가격』(2002), 『들뢰즈와 가타리: 욕구의 정치학 입문』(1996), 『질 들뢰즈와 철학의 질문』(1996)이 있고, 『종교철학 다시보기: 대륙철학에의 접근』의 편집자이다


이영훈

침례신학대학교 신학과와 연세대학교 연합신학대학원 신학석사(M.Div.)를 마치고 미국 텍사스에 있는 Southwestern Baptist Theological Seminary에서 신학석사(Th.M.)과정을 수료한 후 달라스 신문「코넷」 기자와 「오마이뉴스」 시민기자로 활동했다. 현재는 미국에서 공동으로 회사를 설립 경영하고 있으며, 대장간에서 『요한복음』, 『예수가 이끄는 삶』, 『돈의 신학』, 『희생의 종말』, 을 번역했다.

독자서평/소감

0개가 있습니다.

상품을 구매하신 회원님께서는 상품평을 작성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등록 된 상품평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도서문의

0개가 있습니다.

상품과 관련된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을 드립니다. 상품 문의하기

등록 된 상품문의가 존재하지 않습니다.

배송/묶음/교환/반품



배송정보
배송조회를 하시려면 송장번호를 클릭하세요
배송조회
상품명
주문번호
택배사
송장번호